HOME 도쿄와 그 주변 도쿄 도쿄역 벚꽃의 계절, 호텔 안에서도 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도쿄의 추천호텔 3곳
벚꽃의 계절, 호텔 안에서도 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도쿄의 추천호텔 3곳

벚꽃의 계절, 호텔 안에서도 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도쿄의 추천호텔 3곳

공개 날짜: 2021.03.15

벚꽃의 개화 예측정보를 들으며 봄이 온 것을 실감하는 분도 많을 것이다. 도쿄에서는 예년 3월 하순~4월 초순에 벚꽃이 절정을 맞는다. 본 기사는 벚꽃시즌의 추천호텔 중에서도 굳이 밖에 나가지 않고도 부지 안에서 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호텔을 소개하겠다!

평소 보기 힘든 특별한 벚꽃 풍경을 인파를 신경 지 않고 특등석에서 즐길 수 있는 것은 이들 호텔에 묵는 자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이다. 소개하는 호텔은 모두 코로나19에 대한 대비가 철저하니 안심하고 묵을 수 있다.

1. 약 400년의 역사를 지닌 일본정원에서 일본의 미의식과 벚꽃을 감상할 수 있는 ‘호텔 뉴 오타니’

1. 약 400년의 역사를 지닌 일본정원에서 일본의 미의식과 벚꽃을 감상할 수 있는 ‘호텔 뉴 오타니’
호텔 뉴 오타니 더 메인

도쿄메트로 긴자선・마루노우치선 ‘아카사카미케’역, 도쿄메트로 한조몬선・난보쿠선 ‘나가타초’역에서 모두 도보 3분 거리인 ‘호텔 뉴 오타니’는 창업 55년이 넘는 유서 깊은 호텔이다.
2020년에는 <Forbes TRAVEL GUIDE(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에서 5스타와 4스타를 동시에 수상하는 등 특급 호스피탈리티를 제공하는 호텔로 명성이 자자하다.

약 4만㎡ 규모의 일본정원
‘가든 레스토랑 세이센테이’의 계절한정 메뉴 ‘하나카고 스테이크 고젠’

호텔 부지 안에 펼쳐진 에도 성 외해자에 둘러싸인 약 4만㎡ 규모의 광활한 일본정원에는 야마자쿠라(산벚나무)와 소메이요시노, 야에자쿠라(팔겹벚나무) 등 무려 19종류 58그루의 벚나무가 심어져 있다. 개화시기가 이른 품종은 예년 3월 초순부터 꽃을 피우기 시작해 5월 초순까지 꽃놀이를 즐길 수 있다.

밤이 되면 조명으로 밝힌 환상적인 밤벚꽃을 감상할 수 있는 외에도 일본정원 내에 있는 ‘가든 레스토랑 세이센테이(清泉亭)’에서는 벚꽃을 바라보며 특별한 요리를 즐길 수 있는 패키지도 있다.

더 메인 디럭스 트윈

숙박동은 본관인 ‘더 메인’과 고층 타입의 ‘가든 타워’의 2동이 있으며, ‘더 메인’의 11・12층에는 호텔호텔인 ‘이그제큐티브 하우스 젠’이 있어 각각 컨셉트가 다른 세 호텔 중에서 고를 수 있다.

객실은 스탠더드부터 디럭스, 스위트까지 있고 ‘더 메인’에는 편백나무 욕조와 사케 서비스 등을 통해 옛 도쿄 ‘에도(江戸)’를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신에도룸이 있다. 또 호텔의 모든 장소에는 Wi-Fi가 완비되어 있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관내에는 영어를 구사하는 스태프가 있으며 호텔에서 공항(하네다나리타)까지 짐을 배송하는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유료・체크아웃 전전날까지 신청).

호텔을 이용한 외국인 투숙객으로부터는 ‘종업원의 서비스가 워낙 완벽해 특별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어요. 객실에서 바라본 뷰도 최고! 오래도록 묵고 싶은 호텔이에요’라는 후기가 올라왔다.

전망 레스토랑 ‘VIEW&DINING THE SKY’

레스토랑도 다양하다. ‘더 메인’, ‘가든 타워’뿐 아니라 같은 부지 안에 있는 비즈니스 빌딩 ‘가든 코트’에도 레스토랑이 입점해 있어 카페와 라운지를 포함하여 약 40곳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장르도 초철판구이일본요리부터 뷔페, 프랑스 요리까지 선택의 폭이 넓다.

그 중에서도 벚꽃시즌에는 ‘더 메인’의 꼭대기층에 있는 전망 레스토랑 ‘VIEW&DINING THE SKY’에서 식사를 하는 것은 어떨까. 360도 파노라마 창을 통해 주변 지역의 벚꽃 뷰를 감상하며 먹는 뷔페는 특별한 기억으로 남을 것이다.

실시 중인 코로나19 대책

관내 설비 등의 소독・제균・세정/제균・소독액 비치/가림막 설치/정기적인 청소・환기・소독 실시/입점인원과 좌석간격 조정/스태프의 마스크 착용・소독・체온측정 실시・철저한 컨디션 관리/안전거리 확보/손님에게 마스크 착용・알코올 손소독 요청・건강상태 확인/비접촉형 결제 장려

2. ‘운해’와 벚꽃의 콜라보! 신비로운 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호텔 슌잔소 도쿄’

2. ‘운해’와 벚꽃의 콜라보! 신비로운 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호텔 슌잔소 도쿄’
전 세계의 VIP에게 사랑받는 호텔

도쿄메트로 유라쿠초선 ‘에도가와바시’역에서 도보 10분 거리인 ‘호텔 슌잔소(椿山荘) 도쿄’는 <Forbes TRAVEL GUIDE(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에서 4스타를 6년 연속 차지하고 세계의 저명한 VIP로부터 사랑받고 있는 격식 있는 호텔이다.

국가지정 유형문화재인 3층탑 ‘엔쓰카쿠’와 벚꽃

도심 속 오아시스라는 말이 아깝지 않을 정도로 약 5만㎡에 이르는 부지 안에 펼쳐진 정원에는 약 20종 100그루나 되는 벚나무가 심어져 있다. 개화시기가 이른 것 중에는 예년 2월부터 꽃을 피우기 시작해 4월 중순경까지 꽃놀이를 즐길 수 있다.

2021년에는 국내 최대급의 안개정원을 연출한 ‘도쿄운해’와 벚꽃의 만남이 성사되었다. 밤에는 라이트업도 실시해 신비로운 꽃놀이를 체험할 수 있다고 해서 화제를 모았다.

안개정원 연출 ‘도쿄운해’와 벚꽃의 콜라보 풍경
도쿄운해 사쿠라 디너 셀렉션

또 ‘사쿠라 스테이 패키지’와 같은 기간한정 숙박 패키지와 ‘사쿠라 런치’, ‘사쿠라 디너 셀렉션’ 등 스페셜 이벤트도 개최된다.

프라임 슈페리어 (클래식 가든뷰)

객실은 슈페리어와 디럭스, 스위트룸이 있고, 디자인은 유러피안 엘레강스 감성의 ‘프라임 클래식’과 재팬 모던의 ‘프라임 모던’, 스위트는 이 밖에도 화실(다다미방) 등 다양한 타입 중에서 고를 수 있다.

또 벚꽃과 단풍 등 사계절 아름다운 정원을 감상할 수 있는 가든뷰 객실도 있어 ‘가든뷰 객실의 전망은 정말 최고에요! 객실도 바스룸도 여유로워 매우 쾌적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어요. 라이트업한 정원에 나타난 운해는 환상적이라 정원을 산책하는 것도 참 기분이 좋았어요’라는 후기도 올라왔다.

관내에는 영어를 구사하는 스태프가 있고 관내 표시와 레스토랑 메뉴 등도 영어로 표기되어 있다. 또 희망자에게는 호텔에서 공항(하네다나리타)까지 짐 배송수배도 제공하고 있다(유료・체크아웃 전전날까지 신청). 무료 Wi-Fi도 이용할 수 있다.

로비 라운지 ‘르 자르댕’

식사는 일본요리와 이탈리아 요리 등 9곳의 레스토랑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제철재료를 사용해 재료의 맛을 최대한 살린 요리를 맛볼 수 있으며, 베지테리언과 비건, 할랄 메뉴를 제공하는 레스토랑도 있다.

또 계절이 바뀔 때마다 다양한 표정을 보여주는 정원을 바라보며 식사를 할 수 있는 레스토랑도 있으니 상황, 취향에 맞게 골라보는 것은 어떨까.

도쿄운해 가든~사쿠라 스위츠 셀렉션

또 2021년 벚꽃시즌에는 정원 바로 앞 탁 트인 테라스석에서 스위츠 타워와 티 뷔페를 즐길 수 있는 ‘도쿄운해 가든~사쿠라 스위츠 셀렉션~’을 처음으로 개최한다. 운해와 벚꽃의 조화를 즐기면서 특별한 티타임을 즐길 수 있다.

실시 중인 코로나19 대책

관내 설비 등의 소독・제균・세정/제균・소독액 비치/가림막 설치/정기적인 청소・환기・소독 실시/입점인원과 좌석간격 조정/스태프의 마스크 착용・소독・체온측정 실시・철저한 컨디션 관리・장갑 착용(일부 직원)/안전거리 확보/손님에게 마스크 착용・알코올 손소독 요청・체온측정 실시・건강상태 확인

3.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봄 경치를 즐길 수 있는 객실도 있는 ‘더 프린스 사쿠라 타워 도쿄’

3.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봄 경치를 즐길 수 있는 객실도 있는 ‘더 프린스 사쿠라 타워 도쿄’
구석구석까지 전통적 요소를 담은 호텔

JR・게이힌 급행 ‘시나가와’역에서 도보 3분의 접근성을 자랑하는 ‘더 프린스 사쿠라 타워 도쿄’는 <Forbes TRAVEL GUIDE(포브스 트래블 가이드)>에서 4스타를 3년 연속 차지한 호텔이다.
영어를 구사하는 스태프가 있는 외에도 영어 표기된 호텔 안내서도 배포하고 있다.

약 2만㎡ 규모의 일본정원
‘리스토란테 카페 치리에조’의 벚꽃에서 영감을 얻은 스페셜 코스

호텔 건물에서 한발짝 밖으로 나서면 약 2만㎡에 이르는 일본정원이 펼쳐진다. 그 부지 안에는 가와즈자쿠라와 소메이요시노, 칸잔 등 17종류 무려 210그루의 벚나무가 심어져 있다. 개화시기가 이른 가와즈자쿠라는 예년 2월 초순부터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하며, 개화시기가 늦은 칸잔은 4월 하순경에 개화하니 오랫동안 벚꽃을 감상할 수 있다.

또 2021년은 ‘Takanawa SAKURA Days’가 3월 12일부터 4월 11일까지 개최되어 객실에서 벚꽃을 바라보며 봄을 느끼는 숙박 패키지와 다양한 레스토랑에서 벚꽃에게서 영감을 얻은 스페셜 메뉴가 제공된다.

주니어 스위트 트윈

객실은 코너룸과 디럭스룸, 스위트룸이 있으며(전 객실 무료 Wi-Fi), 트윈과 킹 중에서 고를 수 있다. 모든 욕실에 욕조의 측면과 바닥에서 스크류를 발생시키는 기능이 탑재된 블로워 바스를 완비하여 널찍한 객실과 함께 여유롭게 여행의 피로를 풀 수 있다.

주니어 스위트 트윈

또 벚꽃시즌에는 일부 객실에서 창 한 가득 피어난 벚꽃을 감상할 수 있어 굳이 호텔 밖으로 나가지 않아도, 사적인 공간에서 꽃놀이 기분을 즐길 수도 있다(기간한정 특별 숙박 패키지 있음).

호텔을 이용한 외국인 투숙객으로부터는 ‘역과 가까운데도 자연이 풍요롭고 정원도 좋았어요. 벨보이의 대응도 훌륭해서 호텔에 들어서기 전부터 편안함을 느낄 수 있었죠. 객실도 욕조와 화장실이 따로 있고 침대의 사이즈, 방 넓이 등이 다 쾌적했어요’라는 후기가 올라왔다.

‘리스토란테 카페 치리에조’

같은 부지 내에 ‘그랜드 프린스호텔 다카나와’, ‘그랜드 프린스호텔 신다카나와’도 영업하고 있어 식사는 이 두 호텔의 레스토랑까지 포함해 다양한 장르 중에서 고를 수 있다(코로나19 대책으로 일부 레스토랑은 휴업 중).

‘더 프린스 사쿠라 타워 도쿄’에는 유서 깊은 일본요리점 ‘나다만 다카나와 프라임’과 서양요리를 제공하는 올데이 다이닝 ‘리스토란테 카페 치리에조’가 있다.

실시 중인 코로나19 대책

관내 설비 등의 소독・제균・세정/제균・소독액 비치/가림막 설치/정기적인 청소・환기・소독 실시/안전거리 확보/관내 각 시설의 영업시간 단축/스태프의 마스크, 장갑 착용・소독・체온측정 실시/손님에게 마스크 착용 요청・체온측정 실시・건강상태 확인

본 기사에서 소개한 호텔은 모두 매년 벚꽃시즌에 어울리는 참신한 패키지와 이벤트를 기획하여 이 시기에만 누릴 수 있는 체험을 제공하고 있다. 일본의 상징이라고도 할 수 있는 벚꽃을 특급 서비스와 함께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

※벚꽃의 개화시기와 행사 일정・내용 등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의 영향으로 영업시간의 변경과 임시휴업, 서비스 내용의 변경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기사공개 당시의 정보입니다.
※가격과 메뉴내용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특별히 기재된 것 이외에는 모두 세금이 포함된 가격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기

본 게시물을 읽으신 분들께 추천해 드리는 시설

도쿄에 처음 오신 분에게 추천 드리는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