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도쿄와 그 주변 도쿄 우에노 벚꽃명소와 가까운 도쿄의 특급 가성비 호텔 3곳 ~시간을 잊고 꽃놀이를 만끽하자~
벚꽃명소와 가까운 도쿄의 특급 가성비 호텔 3곳
~시간을 잊고 꽃놀이를 만끽하자~

벚꽃명소와 가까운 도쿄의 특급 가성비 호텔 3곳
~시간을 잊고 꽃놀이를 만끽하자~

공개 날짜: 2021.03.15

일본에는 매년 봄이 찾아오면 ‘벚꽃 개화선언’을 손꼽아 기다리는 사람이 많다. 도쿄에서 예년 3월 중순~하순에 벚꽃이 꽃망울을 터뜨리면 벚꽃명소는 상춘객들로 북적이기 시작한다. 코로나19로 뒤숭숭한 올해는 벚꽃축제가 취소된 곳도 많아 긴급사태 선언이 해제되더라도 혼잡을 피한 시간에 한 곳에 오래 머무르지 않고 감염예방을 하면서 즐기는 새로운 스타일이 정착할 듯하다.

본 기사는 도쿄에서도 손꼽히는 벚꽃명소까지 걸어갈 수 있는 가성비가 좋은 호텔을 소개한다. 혼잡을 피한 시간대를 노려 꽃놀이를 만끽할 수 있는 것도 인근 호텔에 묵는 사람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이다. 이번에 소개할 호텔은 모두 코로나19에 대한 대비도 철저하니 안심하고 호텔 스테이를 즐겨보자.

1. 에도시대부터 이어진 벚꽃명소에서 지역색이 뚜렷한 꽃놀이를 즐겨보자. 우에노 공원과 가까운 ‘호텔 리솔 우에노’

1. 에도시대부터 이어진 벚꽃명소에서 지역색이 뚜렷한 꽃놀이를 즐겨보자. 우에노 공원과 가까운 ‘호텔 리솔 우에노’
매년 나들이객으로 북적이는 우에노 공원

도쿄 역에서 전철과 지하철 등을 이용해 10분 정도 걸리는 ‘우에노 공원(上野恩賜公園)’에는 소메이요시노와 야마자쿠라(산벚나무) 등 50종 이상의 벚나무가 약 800그루나 심어져 있어 에도시대부터 벚꽃명소로 명성이 자자했다.

예년 3월 하순~4월 초순에 ‘우에노 사쿠라 마리(벚꽃축제)가 개최되어(2021년 취소. 돗자리를 깔고 음식물을 섭취하는 행위도 금지 )축제기간 중에는 본보리로 밝힌 밤벚꽃도 감상할 수 있다. 공원 내에는 노점도 많이 들어서니 지역색이 뚜렷한 꽃놀이를 즐길 수 있다.

2020년 7월에 오픈한 새로운 호텔

우에노 공원까지 도보 약 10분, JR, 도쿄메트로 긴자선・히비야선 ‘우에노’역에서 걸어서 1분이면 갈 수 있는 ‘호텔 리솔 우에노’는 2020년에 오픈한 새로운 호텔이다.

관내에는 영어를 구사하는 스태프가 있으며, 외국어를 구사하지 못하는 스태프도 번역기를 활용해 커뮤니케이션을 하고 있다. 이 밖에도 영어로 표기한 호텔 안내서도 배포하고 있다. 또한 호텔에서 공항(하네다나리타)까지 짐을 배송하는 서비스도 2021년 3월 현재는 제공하고 있지 않지만, 향후 도입할 예정이라고 한다(시기 미정).

아트작품을 곳곳에 전시한 프런트 로비
스탠더드룸 ‘모더레이트’

‘창조하는 호텔’이 컨셉트인 이 호텔은 프런트 로비에 우에노에 기반을 둔 오리지널 아트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객실은 모더레이트(더블)과 트윈 두 가지 타입이 있으며, 전 객실은 객실 입구에서 신발을 벋고 들어가는 슈즈오프 스타일이다. 숙면을 위해 엄선한 침구가 자랑거리로, 전 객실에서 무료 Wi-Fi를 이용할 수 있다.

호텔을 이용한 외국인 투숙객으로부터는 ‘호텔 스태프가 친절하고 정성스러웠다. 라운지에 있는 커피도 참 맛있었다. 또 기회가 되면 묵고 싶은 곳이다’라는 후기가 올라왔다.

단백질계 or 베지터블 샌드+달콤 샌드와 음료가 세트

조식으로는 푸드 코디네이터가 감수한 베이글 샌드(하프 사이즈)를 제공하고 있다. 고기와 해산물 등 단백질계가 메인인 샌드와 채소가 듬뿍 들어간 베지터블 샌드, 딸기와 바나나로 만든 달콤 샌드 등 9가지 라인업 중에서 매달 3종류씩 등장한다.

조식이 포함된 패키지를 예약하지 않아도 별도요금 700엔(소비세 포함)으로 단백질계or베지터블 샌드+달콤 샌드+음료의 세트를 구입할 수 있다.

실시 중인 코로나19 대책

관내 설비 등의 소독・제균・세정/제균・소독액 비치/가림막 설치/정기적인 청소・환기・소독 실시/안전거리 확보/스태프의 마스크 착용・소독・체온측정 실시・철저한 컨디션 관리/손님에게 마스크 착용・알코올 손소독 요청・체온측정 실시・건강상태 확인/스마트 결제 장려

  • Hotel Resol Ueno
    • 주소 Taito-ku Ueno 7-2-9, Tokyo-to, 110-0005
      지도 보기
    • 가까운 역 우에노 역 (홋카이도 신칸센 / 도호쿠 신칸센 / 아키타 신칸센 / 야마가타 신칸센 / 조에츠 신칸센 / 호쿠리쿠 신칸센 / 게이힌 도호쿠선 / 야마노테선 / 도호쿠 본선 / 우츠노미야선 / 다카사키선 / 조반선 / 우에노 도쿄선 / 도쿄 지하철 긴자선 / 도쿄 지하철 히비야선)
      도보 4분

    빈방 검색 및 예약

    최신 요금 및 요금에 대한 상세정보, 객실 조건은 상이한 경우가 있으므로 제휴처 사이트를 확인해 주십시오.

2. 고쿄(황궁)의 해자를 따라 이어지는 ‘벚꽃 터널’이 압권! 지도리가후치 산책로와 가까운 ‘호텔 빌라 폰테인 도쿄 구단시타’

2. 고쿄(황궁)의 해자를 따라 이어지는 ‘벚꽃 터널’이 압권! 지도리가후치 산책로와 가까운 ‘호텔 빌라 폰테인 도쿄 구단시타’
뱃놀이를 하며 벚꽃을 감상할 수 있다

도쿄 역에서 도쿄메트로를 이용하면 20분 정도 걸리는 지도리가후치 주변에는 소메이요시노와 베니시다레(홍수양벚나무) 등의 벚나무가 260여 그루 심어져 있다. 예년 3월 하순~4월 초순에 열리는 ‘지요다의 사쿠라 마리’(2021년은 취소)에는 국내외에서 100만 명이 넘는 나들이객이 찾는다.
축제기간 중에는 총 길이 700m에 이르는 지도리가후치 산책로(료쿠도)를 수놓은 벚꽃의 라이트업을 비롯하여, 해자의 수상에서 벚꽃을 감상할 수 있는 지도리가후치 보트장의 야간 특별영업과 인근 신사에서 이벤트 등이 열린다.

구단시타 에리어, 진보초 에리어 어디서든 가기 좋은 로케이션

도쿄에서 손꼽히는 벚꽃명소 지도리가후치 산책로에서 도보 15분 거리의 ‘호텔 빌라 폰테인 도쿄 구단시타’는 도쿄메트로 한조몬선, 도영 미타선・신주쿠선 ‘진보초’역에서도 도보 3분의 로케이션을 자랑한다.

영어를 구사하는 스태프가 있으며 관내 표시와 주변시설 정보도 영어로 표기되어 있다. 또 호텔에서 공항(하네다나리타)까지 짐을 배송하는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유료・체크아웃 전날까지 신청).

스탠더드 더블
트윈

객실은 더블, 트윈, 킹, 레이디스룸의 4타입으로 모두 편의성을 추구한 쾌적한 구조다. 슬리퍼와 파자마, 입욕제 등의 바스 어메니티도 내실 있다. 그 밖에도 방에서 먹을 수 있는 조식 도시락의 제공(조식의 제공방식은 향후 변경될 수 있음)과 HDMI케이블, 마사지 체어 등 호텔에서 보다 쾌적하게 지낼 수 있는 서비스가 다양하다. 또한 관내에는 Wi-Fi가 완비되어 있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호텔을 이용한 외국인 투숙객으로부터는 ‘방도 깨끗하고 사용하기 딱 좋았어요. 스태프도 친절해서 또 이용하고 싶어요’라는 후기가 올라왔다.

숙박 패키지뿐 아니라 꽃구경을 하는 중간에 잠깐 쉬어 가거나 라이트업을 하는 밤벚꽃을 보기 위해 저녁시간까지 지낼 수 있는 편리한 데이유스 패키지도 있어 2시간부터 이용할 수 있다. 관광, 비즈니스 등 다양한 용도에 맞게 알찬 호텔 스테이를 체험할 수 있을 것이다.

실시 중인 코로나19 대책

관내 설비 등의 소독・제균・세정/제균・소독액 비치/가림막 설치/정기적인 청소・환기・소독 실시/뷔페 스타일의 조식 제공 일시중단/스태프의 마스크 착용・소독・체온측정 실시・철저한 컨디션 관리/손님의 짐을 취급할 때 장갑 착용/손님에게 마스크 착용・알코올 손소독 요청・체온측정 실시・건강상태 확인/체크인 자동화(4개국어 대응), 비대면 대응

3. 총 4km에 이르는 벚꽃 길을 거닐다. 메구로 강과의 접근성도 그만인 ‘호텔 미드 인 메구로 에키마에’

3. 총 4km에 이르는 벚꽃 길을 거닐다. 메구로 강과의 접근성도 그만인 ‘호텔 미드 인 메구로 에키마에’
끝없이 펼쳐지는 메구로 강가의 벚꽃 가로수

‘이케지리 대교’부터 ‘가메노코 다리’까지 이어지는 총 4km의 메구로 강가에서는 800그루의 소메이요시노가 꽃을 피운다. 또 매년 이 시기가 되면 메구로와 나카메구로 등 각 에리어의 상점가가 개최하는 벚꽃 관련 행사가 이곳저곳에서 열린다. 라이트업과 포장마차 외에도 지역 그룹의 연주와 댄스와 같은 무대 공연이 있다(2021년의 개최여부는 공식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하시오).

벚꽃 가로수의 분위기가 상류와 하류가 다르다고 하니 산책을 하면서 천천히 즐기는 것을 추천한다.

시부야로의 이동도 편리한 메구로 역 근처에 위치

호텔 미드 인 메구로 에키마에’는 도쿄의 벚꽃명소 중에서도 특히 인기가 많은 메구로 강까지 걸어서 3분이면 갈 수 있고, JR, 도쿄메트로 난보쿠선, 도영 미타선, 도큐 메구로선 ‘메구로’역과도 도보 3분 거리다.

관내에는 영어를 구사하는 스태프가 있으며 원하면 호텔에서 공항(하네다나리타)까지 짐을 배송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유료・체크아웃 전전날까지 신청).

스탠더드 싱글
스탠더드 더블

객실은 싱글과 더블 외에도 4명까지 묵을 수 있는 커넥팅룸, 휠체어 이용자도 지낼 수 있는 배리어프리 타입의 객실도 있다. 객실에는 웰컴 서비스로 허브티도 준비하여 여행의 피로를 푸는데 큰 도움이 된다. 또 전 객실에서 무료 Wi-Fi를 이용할 수 있다.

‘메구로 역과 매우 가깝고 두 건물만 가면 편의점도 있어서 편리했어요. 엘리베이터도 카드키를 넣어야 탈 수 있어서 보안면에서도 안심할 수 있었죠. 싱글룸이었지만 침대도 넓어서 편히 잘 수 있었어요’라는 외국인 투숙객의 후기도 올라왔다.

꿀잠을 보장하기 위해 침대와 침구도 깐깐히 골랐다. 1566년에 창업한 주식회사 니시카와와 협업해 개발한 와이드 베드에는 포켓코일 매트를 사용했다. 또 침구업계 최초로 굿디자인상 ‘금상’을 수상한 기능성 차렵이불 ‘ERGO-STER(어고스타)’를 채택했다. 배게는 깃털과 메밀 2가지 중에서 고를 수 있어 쾌적한 수면을 체감할 수 있을 것이다.

실시 중인 코로나19 대책

관내 설비 등의 소독・제균・세정/제균・소독액 비치/정기적인 청소・환기・소독 실시/모닝 서비스 제공 일시중단/스태프의 마스크 착용・소독・체온측정 실시・철저한 컨디션 관리

일본의 봄을 상징하는 ‘벚꽃놀이’. 벚꽃명소와 가까운 호텔에 묵는다면 시간을 신경 지 않고 꽃놀이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해자 둘레와 강가, 공원 등 각기 특색이 다른 벚꽃명소에서 목적과 취향에 따라 마음에 드는 호텔을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

※벚꽃의 개화시기와 행사 일정・내용 등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의 영향으로 영업시간의 변경과 임시휴업, 서비스 내용의 변경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기사공개 당시의 정보입니다.
※가격과 메뉴내용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특별히 기재된 것 이외에는 모두 세금이 포함된 가격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기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