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홋카이도 홋카이도 삿포로/치토세 삿포로 여행 - 라벤더 밭 위로 살짝 보이는 아타마 다이부츠의 정체는?
삿포로 여행 - 라벤더 밭 위로 살짝 보이는 아타마 다이부츠의 정체는?

삿포로 여행 - 라벤더 밭 위로 살짝 보이는 아타마 다이부츠의 정체는?

공개 날짜: 2021.07.19

나라의 대불, 가마쿠라의 대불 등 일본에는 역사적인 대불이 있다. 그 대부분이 멀리서도 확인할 수 있을 정도로 크며 위풍당당하지만, 홋카이도 삿포로시에 있는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의 대불은 멀리서 보면 머리만 불숙 나온 것처럼 보여 "가까이 가야 그 전체를 알 수 있다"며 방문객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 그 거대함과 독특함으로 방문객들 사이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는 '아타마 다이부츠'를 소개한다.

Tanasut Chindasuthi / Shutterstock.com

수수께끼와 같은 '아타마 다이부츠', 사실 안도 타다오 씨가 만든 묘지의 기념물

수수께끼와 같은 '아타마 다이부츠', 사실 안도 타다오 씨가 만든 묘지의 기념물
라벤더 밭에서 들여다는 대불의 '머리'

다이부츠(대불)은 불교의 흐름을 이어받은 큰 불상의 통칭한다. 일본에서는 나라시대(710 ~ 784년)에 쇼무 천황이 도다이지에 대불을 건립한 것이 최초라고 한다. 이후 현대에 이르기까지 각지에 불상이 세워지고 있다.

라벤더 밭에서 출현하는 '아타마 다이부츠(머리 대불)'는 사실 삿포로시 미나미 구에 있는 마코마나이 타 키노 묘원의 기념물의 하나. 개원 30주년의 기념 사업으로 2016년에 완성했다. 1992년 세비야 세계 박람회의 일본정부관과 미국의 퓰리처 미술관 등 국내외의 독창적인 건축물을 다수 다루어 온 안도 타다오 씨가 설계를 담당. 돔 모양의 지붕에서 머리만 내밀고 있기 때문에 '아타마 다이부츠' 라고 한다.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은 삿포로 시내 최대의 넓이를 가진 묘원이다.공익사단법인이 운영하고 광대한 대지에 꽃과 자연, 마음 편안한 공간을 제공한다. 모아이 상과 스톤 헨지, 아타마 다이부츠 등 기존의 묘지와는 동떨어진 밝은 기념비가 있어, 성묘객들 뿐만 아니라 관광객도 많이 방문하고 있다.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에 지하철 삿포로 역에서 난보쿠 선을 타고 종점인 마코마나이 역에서 하차. 성묘 버스와 노선버스 '진 108 편'에 환승해, 약 20분이면 도착한다.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에 들어가면 먼저 모아이 상이 맞이한다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에 들어가면 먼저 모아이 상이 맞이한다
이상한 나라에 헤매는 듯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에 도착하면 즐비한 모아이 상이 맞이한다. 모두가 "정말 이곳은 묘지인가" 라고 놀란다. 종교와의 관련은 없지만,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에서는 모아이의의 '모'에는 미래의 '아이'에 산다는 의미가 있기 때문에, 조상을 모시는 상징으로 건립되었다. 큰 것은 높이 9.5m · 무게 120t, 작은 것이라도 높이 6.5m · 무게 60t으로 그 모습에 압도되었다.

스톤 헨지는 영구 공양 묘지

일본의 묘지는 사각형의 묘비가 빽빽하게 늘어서 있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은 약 180만㎡의 부지에 다양한 기념물이 여유롭게 설치되어 있다. 모아이 상이 지켜보는 상황에서 나아가면, 영국의 스톤 헨지와 같은 기념물이 출현했다. 보기에 종교와 무관하다라고 생각했는데, 영구 공양 묘지라는 발상에 놀라게 된다.

라벤더 밭에서 불상의 머리가 튀어 나오는 신기한 광경

라벤더 밭에서 불상의 머리가 튀어 나오는 신기한 광경
라벤더 언덕에 머리가 출현

라벤더의 언덕 꼭대기에서 머리만 내비친 대불이 보이기 시작했다. 목적이었던 '아타마 다이부츠'가 등장했다. 그 광경은 마치 다른 차원의 세계. 국내외 건축물을 많이 다루는 건축가 안도 타다오 씨의 작품이다. 머리 대불은 개원 30주년의 기념 사업으로서 건설되었다. 2013년 10월에 착공하여 완성까지 무려 약 3년 소요된 중대 사업이다.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의 자연을 산책, 휴식 등의 휴양 기능을 가진 공원의 요소를 강하며, 공원 묘원으로 각 예배 시설의 건립을 해왔다. 아타마 다이부츠는 그 기념물의 하나이다.

llmiimll / Shutterstock.com

원래 건설되었던 '성령공양대불'이 기반이 되고, 처음 대불을 둘러싸는 돔이 만들고 흙으로 언덕을 형성함으로써 '아타미 다이부츠'가 완성. 가장 어려웠던 것이 그 주위에 피는 15만 그루의 라벤더 재배. 라벤더 농가의 조언과 자원봉사자들의 협력으로 씨를 뿌린 것으로 시작하여 아름다운 라벤더 밭이 되었다.

아타마 다이부츠로 이어지는 파워 스폿으로 가보자

아타마 다이부츠로 이어지는 파워 스폿으로 가보자
아타마 다이부츠로 이어지는 길은 파워 스폿

아타마 다이부츠로 이어지는 길은 최고의 파워 스폿. 이상한 힘에 이끌리듯 똑바로 뻗어 있다. 전체가 보이지 않아서 상상력을 자극하는 목적이 있고, 가까워 질수록 대불의 엄숙한 분위기가 전해온다.

비일상적인 모습

가까이 가면 물의 정원이 나타났다. 오사카와 베니스 등으로 물과 관계가 있는 건축물을 다룬 안도 씨 다운 제안이다. 이 물은 마음을 정화, 비일상으로 변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기간 한정 이벤트로 약 4,600 륜이 물의 정원에 떠 있는 '꽃 참배'가 장식되어 있었다.

부처님의 탄생을 표현한 터널

물의 정원을 지나면 자궁을 표현한 터널에 계속된다. 앞으로 조금씩 모습을 드러내고 하늘에서 비치는 빛속에서 그 전모가 밝혀진다.

사람과 비교하면 이렇게 크다!

푸른 하늘 아래에 자리 잡은 아타마 다이부츠는 높이 13.5m, 총 중량 1,500t의 석상 대불로, 57개의 부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중후하고 엄숙하다. 외국인, 특히 아시아권 사람들에게 인기있는 장소라 한다. 돔 중에서는 에마에 소원을 거나, 오미쿠지를 뽑는 것도 가능하다. 또한, 에마와 오미쿠지는 유료로 묘지의 유지비로 사용되고 있다.

소중한 사람을 생각하는 마음이 등롱에 담겨있다

작은 등불에 소원을 담는 '메시지 등롱'에는 방문한 사람들의 생각이 여 있다. 대부분 가족 등 소중한 사람의 건강을 바라는 마음이 여있었다.

아타마 대불의 사진찍기 좋은 장소

아타마 대불의 사진찍기 좋은 장소
라벤더의 향기가 감돈다

아타마 다이부츠 주변은 사계절 내내 아름다운 광경을 볼 수 있다. 특히 라벤더가 피는 여름이 좋다. 7월 중순부터 하순에 걸쳐 아타마 다이부츠 언덕이 보라색으로 장식되어 향수와 같은 향기가 감돌고 있다.

아타마 다이부츠에 화초를 도입함으로써, 생동감이 있는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아타마 다이부츠와 스톤 서클의 중간 제방에 피어있는 민들레가 멋진 포인트가 되었다.

주차장쪽에 있는 꽃 마르쉐도 좋은 촬영 장소. 해바라기와 라벤더, 두 꽃이 멋진 콘트라스트를 보여주었다.

겨울에는 이런 광경도

겨울에는 이런 광경도
눈 모자를 쓴 아타마 다이부츠 제공 :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

라벤더 밭도 아름답지만, 눈과의 멋진 어우러짐도 볼거리 중 하나. 머리에 눈이 쌓여 마치 눈 모자를 쓴 듯한 모습을 비롯해 환상적인 광경을 볼 수 있다.

겨울의 황혼 아타마 다이부츠 제공 :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
후광이 비치는 아타마 다이부츠 제공 :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
눈의 담요를 덮은 아타마 다이부츠 제공 : 마코마나이 타키노 묘원

로탄다 카페 & 스토어에서 점심

로탄다 카페 & 스토어에서 점심
차분한 분위기에서 점심을 즐긴다

배가 고파지면 아타마 다이부츠에 있는 로탄다 카페 & 스토어로 가자. 파스타우동 등 식사와 커피, 수제 아이스크림 전문점 '밋슈 하우스'의 아이스크림 등을 맛볼 수 있다. 아이스크림의 테이크 아웃도 가능하니, 차나 버스 안에서도 먹을 수 있다.

여기서 밖에 살 수 없는 상품이 많이!

티셔츠와 클리어 파일 등 여기서 밖에 살 수 없는 아타마 다이부츠 오리지널 상품도 판매하고 있다. 아타마 다이부츠 사진은 일본어와 영어로 설명. 건축가 안도 씨가 키노의 대지에 도전한 새로운 기도의 세계도 수록. 물론 여기에서만 구입할 수 있는 상품이다.

기간 한정으로 '라벤더 축제 산책로(기도의 길)'도 개최

기간 한정으로 '라벤더 축제 산책로(기도의 길)'도 개최
토, 일, 공휴일 한정으로 '라벤더 축제 산책로 (기도의 길)'를 개최

7월의 라벤더 시즌은 토, 일, 공휴일 한정으로 '라벤더 축제 산책로(기도의 길)'을 유료 개최. 평소에는 갈 수 없는 언덕을 산책할 수 있다. 산책로 티켓(500엔)에는 라벤더 따기 체험도 포함되어 있다. 기회가 있으면 참가해 보자.

마음이 정화되는 장소

마음이 정화되는 장소

아타마 다이부츠를 비롯한 신비한 기념물이 들어서 여기가 묘원임을 잊지버렸다. "영혼을 공양하는 곳으로 관광객이 부담없이 방문할까"하고 걱정이 되지만, 종파를 불문한 공원 묘원이며, 마코마나이 타 키노 묘원은 많은 사람들이 방문해 그 매력에 접해보길 원하는 듯 하다.

압도적인 존재감 중에도 따뜻함을 느낄 수 있는 아타마 다이부츠에 마음이 씻어지는 생각이 들었다. 여러분도 삿포로 관광중 가볼 곳의 하나로 추가해 보면 어떨까.

●실시중인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대책
매장 및 시설 등의 소독 · 살균 · 세정 / 살균 소독액의 설치 / 고객의 교체 때마다 소독 / 점내 환기 실시 / 직원의 마스크 착용 · 손씻기 · 소독 · 가글 · 체온측정 실시 / 고객 마스크 착용의 부탁

● 외국인 수용 가능
영어 표기 팜플렛 있음

  • 마코마나이 다키노 묘원
    真駒内滝野霊園
    • 주소 〒005-0862 札幌市南区滝野2番地
    • 전화번호 : 011-592-1223 (접수 시간 9 : 00 ~ 16 : 00)
      개장시간 : 4월 ~ 10월 7 : 00 ~ 19 : 00 11월 ~ 3월 7 : 00 ~ 18 : 00
      아타마 다이부츠 관람 시간 : 4월 ~ 10월 9 : 00 ~ 16 : 00 11월 ~ 3월 10 : 00 ~ 15 : 00
      요금 : 없음
      휴무일 : 없음

모델 : 하시모토 마요
Text by : Masakazu
※ 본 기사의 정보는 2021년 7월 시점의 것입니다. 최신 정보는 공식 사이트 등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기사공개 당시의 정보입니다.
※가격과 메뉴내용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특별히 기재된 것 이외에는 모두 세금이 포함된 가격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기

본 게시물을 읽으신 분들께 추천해 드리는 시설

홋카이도에 처음 오신 분에게 추천 드리는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