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도

다도

물을 끓이고, 차를 달여서 누군가에게 대접하기까지의 과정을 종합한 예술이다.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섬겼던 센노 리큐에 의해 크게 성공했다.

상세보기

픽업 시설

픽업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