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라쿠

분라쿠

다유라고 하는 사설꾼의 진행 하에 샤미센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인형극이며, 에도 시대 초기에 만들어졌다. 오사카의 국립분라쿠극장 등에서 감상할 수 있다.

상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