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럭 스토어

드럭 스토어

Update:

의약품, 화장품을 비롯하여 식품, 일용품, 잡화 등을 폭넓게 골고루 갖춘 드럭 스토어에 대하여 설명한다.

드럭 스토어의 역사

일본에 처음으로 드럭 스토어가 등장한 것은 1970년대이다. 편리성이 좋은 미국의 약국을 모방한 것이 그 시작이었다. 그때까지 있던 약국보다 상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 주부층을 중심으로 높은 지지를 얻었다.

드럭 스토어의 수요

늦은 시간까지 영업하고 있어 생활에 필요한 것은 대부분 취급하고 있다. 게다가 의약품이나 건강식품 등에 관해 조언까지 가능한 전문성도 갖추고 있다. 최근에는 드럭 스토어에 쇼핑을 하러 가는 외국인도 늘어나고 있다.

품질이 좋은 일본 제품

안정성 높은 고품질의 일본 제품은 외국인에게 인기가 있다. 그중에서도 일본 기업의 유아용 기저귀는 대량으로 구매하여 들고 귀국할 정도이다. 또한, 몇 개씩 갖고 있어도 좋은 소모품은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어 선물용으로도 수요가 높다.

편리한 일본 상품

풍부한 아이디어가 빛나는 상품도 호평이다. 피로한 눈을 따뜻하게 해 주는 '아이 마스크'와 지친 발을 시원하게 해 주는 '냉각 시트'는 손쉽게 피로를 풀 수 있는 상품으로서 사랑받고 있다.

저렴하게 살 수 있는 일본 과자

드럭 스토어에서는 일본의 대표적인 과자를 정가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맛있기로 정평이 나 있는 일본 과자는 선물로도 인기가 많다. 세일 상품은 날짜나 지점에 따라 달라지니 놓치지 말기를.

여성이 구매하고 싶은 상품은 역시 화장품일 것이다. 브랜드 화장품도 할인 가격으로 손에 넣을 수 있다. 대형 점포에는 대부분 전속 미용 담당이 있어, 어느 것을 살지 결정하기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실제로 테스트해 볼 수 있는 것도 매력이다.

※기사 게재 당시의 정보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