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락유적

취락유적

Update:

취락유적은 관광지로서는 그다지 알려지지 않은 곳이 많지만, 이곳에서 행해진 당시 생활을 더욱 구체적으로 알 수 있다. 취락유적의 의미와 추천 장소를 소개한다.

취락유적이란

취락이란 사람들이 모여서 주거를 형성한 장소를 가리키는 말이며, 취락유적은 그 마을 자체가 유적이라는 의미이다. 산나이마루야마 유적, 후나모리 취락유적, 구라사와 취락유적 등이 일반적으로 잘 알려져 있다.

취락유적에 있는 것은?

장소와 연대에 따라 차이는 있으나 고대 취락유적에는 무덤 흔적과 상징적인 기념물 등이 있으며, 보다 근대 시기에 형성된 취락유적에서는 주거 흔적과 그 시대에 쓰던 일용품을 볼 수 있다. 유명한 고대 취락유적 중에는 출토된 역사적인 유물이 전시된 박물관이 병설된 곳도 있다.

당시 모습을 상상해 보자

취락유적에서는 옛날 사람들이 생활하던 자취와 주거 흔적을 통해 그 당시 풍습과 생활 등을 더 깊이 알 수 있다. 고대 유적이든 근대 유적이든 시대를 막론하고 그곳에 살고 있던 옛 일본인의 숨결을 느낄 수 있다.

※기사 게재 당시의 정보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