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라고 하는 거지? 준비된 당신은 당황하지 않는다! 각 가게의 점원들이 묻는 패턴정복!

뭐라고 하는 거지? 준비된 당신은 당황하지 않는다! 각 가게의 점원들이 묻는 패턴정복!

Update: 2017.08.01

일본 여행에 빠질 수 없는 즐거움은 바로 쇼핑일 것이다. 하지만 일본어가 능숙하지 않은 이상, 점원이 무슨 말을 하는지 몰라 곤란했던 경험도 한번쯤은 있었을 터. 일본의 접객 용어는 어느정도 정해진 틀 안에서 이루어지므로, 미리 알아둔다면 쇼핑 과정이 한층 매끄러워 진다. 쇼핑 시 맞닥뜨리게 되는 일본어와 대처방법을 알아보자.

*아래 글의 점원들의 대응방법은 각각 개인차가 있을 수 있으며, 일반적인 상황을 묘사한 것입니다. 일본여행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으면 하는 바램에 작성된 글입니다.

1. 편의점의 경우

1. 편의점의 경우

화면 터치 부탁드립니다 画面タッチお願いします(가멘 탓치 오네가이시마스)
일본의 편의점에서는 술이나 담배를 구입할 경우 ‘연령 확인’을 하는데, 화면에 「당신은 20세 이상입니까? (あなたは20歳以上ですか?)」 「저는 20세 이상입니다 (私は20歳以上です)」 등의 문구가 표시되면 직접 화면을 터치 하면 된다. 술이나 담배 구입시 한번쯤 듣게 되는 말이니 숙지해 두자.

데워드릴까요? 温めますか? (아타타메마스까? )
도시락류를 구입했을 때 반드시 듣게 되는 질문이다. 데워 주길 원한다면 네(はい:하이), 데울 필요가 없다면 아니오(いいえ:이이에) 라고 대답하면 된다.

젓가락/빨대/스푼 넣어드릴까요? お箸・ストロー・スプーンつけますか? (오하시/스토로-/스푼 츠케마스까?)
구입한 물품에 따라 젓가락/스푼/빨대 등을 알아서 챙겨주는 일본의 편의점 이지만, 그래도 가끔 필요한지 물어본 뒤에 주는 경우가 있다. 그럴 때는 필요에 따라 네(はい:하이), 아니오(いいえ:이이에)로 대답하자.

봉투 필요하세요? 袋はご利用になりますか? (후쿠로와 고리요-니 나리마스까?)
소량의 물건을 구입했을 경우에 듣게 되는 말이다. 굳이 봉투가 필요 없다면 아니오(いいえ:이이에), 넣어주길 원한다면 네(はい:하이) 라고 대답하자.

각각 다른 봉투에 넣어드릴까요? 袋分けますか?(후쿠로 와케마스까?)
같은 봉투에 넣어도 괜찮나요? 一緒の袋でよろしいですか?(잇쇼노 후쿠로데 요로시이데스까?)
데운 도시락과 시원한 음료, 눕히면 안되는 물건 등을 한꺼번에 구입했을 경우, 각각 다른 봉투에 넣을지 물어보거나 혹은 한 봉투 한꺼번에 넣어도 되는지 물어본다. 그럴 경우에도 네(はい:하이), 아니오(いいえ:이이에) 로 대답하자.

테이프만 붙여도 괜찮습니까? シールでいいですか?(시-루데 이이데스까?)
예를 들어 음료수 한 병만 구입했을 경우, 봉투에 넣지 않고 테이프(계산완료 표시)만 붙여도 되는지 물어보는 경우가 있다. 봉투가 필요없는 경우 “네 (はい:하이)”, 그래도 봉투에 넣어주길 원한다면 “봉투에 넣어 주세요 (袋に入れてください:후쿠로니 이레떼 쿠다사이)”라고 말하면 된다.

포인트 카드 있으세요? ポイントカードはお持ちですか? (포인토 카-도와 오모치데스까?)
만약 포인트 카드를 가지고 있지 않을 경우엔 “아니오 (いいえ:이이에)” 혹은 “괜찮습니다 (大丈夫です:다이죠부데스) ”라고 말하면 된다.

2. 잡화점의 경우

2. 잡화점의 경우

본인이 사용하실 건가요? ご自宅用ですか? (고지타쿠요-데스까?)
물건을 구입하면 반드시 점원이 물어보는 말로, 직역하면 “가정용입니까?” 가 된다. 한마디로 구입한 본인이 사용할 것이냐는 뜻인데, 그렇다면 “네(はい:하이)”라고 대답하고, 따로 포장을 해주길 원하면 “선물용입니다 (プレゼントです:프레젠또데스)” 라고 말하면 된다.

선물용인가요? プレゼント用ですか? (프레젠또요-데스까?)
구입한 물건이 선물용이라면“네(はい:하이)”, 본인이 사용할 것이라면 “제가 쓸거예요 (自分用です:지분요-데스)” 라고 말하면 된다.

나중에 나눠 담을 봉투 필요하세요? 後分けの袋はご利用ですか?(아토와케노 후쿠로와 고리요-데스까?)
선물용으로 여러개의 물건을 구입한 경우, 추후에 하나씩 나눠 담을 봉투가 필요한지 물어본다. 구입한 물건의 갯수에 맞게 여분의 봉투를 받고 싶다면 “네”, 필요 없을 경우 “아니오” 라고 하면 된다.

새 상품을 꺼내드릴까요? 新しいものをお出ししますか?(아타라시이 모노오 오다시시마스까?)
전시되어 있는 물건이 아닌 새 재고품을 받고 싶다면 “네(はい:하이)” 아닐 경우에는 “괜찮습니다(大丈夫です:다이죠부데스)” 라고 하면 된다. 참고로 점원에게 말하지 않으면 그냥 전시되어 있는 물건을 주는 경우가 많은데, 그게 싫다면 “새것 있나요? (新しいものありますか?:아타라시이 모노 아리마스까?)” 라고 물어보면 점원이 재고 상황을 알아봐줄것이다.

3. 음식점/카페의 경우

3. 음식점/카페의 경우

몇분이세요? 何名様ですか?(난메-사마 데스까?)
가게에 들어가면 반드시 듣는 말이다. 혼자라면 ”1人です(히토리데스)” 두사람 이면 “2人です(후타리데스)” 3명이면 “3人です(산닌데스)” 4명이라면 “4人です(요닌데스)” 등, 인원수를 말해주면 점원이 적당한 자리로 안내할 것이다.

흡연석과 금연석, 어느쪽으로 하시겠어요? 喫煙席と禁煙席、どちらになさいますか?(키츠엔세키또 킨엔세키, 도치라니 나사이마스까?)
흡연을 희망할 경우 “흡연석으로 (喫煙席で:키츠엔세키데)”, 아닐 경우 “금연석으로 (禁煙席で:
킨엔세키데)”라고 말하면 된다. 아직 실내흡연이 가능한 일본에서는 의외로 자주 듣게 되는 질문이다.

더 이상 주문할 건 없으세요? ご注文は以上でよろしいですか?(고츄-몬와 이죠데 요로시이데스까?)
최종 주문내용인지 아닌지 확인하는 질문이다. “네(はい:하이)” 라고 하면 결제 단계로 넘어갈 것이고, “아니오(いいえ:이이에)”라고 하면 점원이 또 무엇을 주문할지 물어볼 것이다.

매장에서 드실건가요? 店内でお召し上がりですか?(텐나이데 오메시아가리 데스까?)
매장에서 먹을 경우 “네(はい:하이),” 아닐 경우 “아니오(いいえ:이이에)” 혹은 “테이크아웃으로 부탁합니다 (お持ち帰りでお願いします:오모치카에리데 오네가이시마스)” 라고 말하면 된다.

들고 나가실건가요? お持ち帰りですか?(오모치카에리 데스까?)
테이크아웃을 할건지 물어보는 말이다. 네(はい:하이) 혹은 아니오(いいえ:이이에)로 대답하면 된다.

주문이 정해지면 불러주세요 ご注文決まりましたら、お呼びください (고츄-몬 키마리마시따라 오요비쿠다사이)
점원이 메뉴판을 건네주면서 자주 하는 말이다. 간단하게 “네(はい:하이)” 라고 대답한 뒤 주문을 정하도록 하자. 주문이 정해졌다면 “스미마셍(すみません)” 하고 점원을 부르면 된다.

4. 옷가게의 경우

4. 옷가게의 경우

시착해보는건 어떠세요? ご試着いかがですか?(고시챠쿠 이카가데스까?)
일본의 옷가게에서 옷을 고르고 있으면 점원이 옷에 대해 설명해주고 한번 시착해보라고 권하는 경우가 많다. 만약 입어보고 싶다면 “시착 해봐도 될까요? 試着してもいいですか? (시챠쿠 시떼모 이이데스까?)”라고 말하면 점원이 시착실로 안내해 줄 것이다.

5. 서점의 경우

5. 서점의 경우

커버를 씌워드릴까요? カバーをおかけしますか?(카바-오 오카케시마스까?)
서점에서 잡지 이외의 책을 구입하면 반드시 듣게 되는 말이다. 책 커버는 표지를 가리거나 오염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용도인데, 커버가 필요하면 “부탁드립니다 お願いします(오네가이시마스)”, 필요 없다면 “아니오 いいえ(이이에)”라고 대답하면 된다.

커버색을 고를 수 있는데, 어느걸로 하시겠어요? カバーの色をお選びいただけますが、どれにしますか?(카바-노 이로오 오에라비이따다케마스가, 도레니 시마스까?)
북커버의 색이나 디자인을 직접 고르도록 할 때의 질문이다. 대부분 견본을 보여주면서 물어보기 때문에 원하는 것을 손으로 가르키며 “이걸로 부탁합니다 (これでお願いします:코레데 오네가이시마스)” 라고 하면 된다.


위에서 소개한 표현을 숙지해서 일본 여행을 한층 더 당당하게 즐겨보자!

※기사 게재 당시의 정보입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기